Home > FAQ  
 

정통 액션 느와르 콘텐츠가 뜬다

날짜 : 2016-12-27 | 조회수 : 4,597

작품인형의 기사: 글 신의철/그림 손두락는 한국에서는 처음으로하드보일드 액션 느와르를 표방해 홍콩과 아시아를 배경으로 그려진다.  

인형의 기사는 돈과 권력으로 사람의 목숨과 영혼마저 좌우할 수 있는 세상에 대한 슬프고 처절한 복수극이다. 신의철 작가가 글을 쓰고 손두락 작가의 유럽풍의 스타일리시한 그림이 더해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신의철 작가는작품을 완성도 있게 만드는 데 집중할 계획이며 다양한 콘텐츠로 제작될 수 있도록 스토리를 이어나갈 예정이라며우수만화글로벌프로젝트로 선정돼 제작하는 만큼 독자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해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각오를 다졌다. 작품인형의 기사: 글 신의철/그림 손두락는 한국에서는 처음으로하드보일드 액션 느와르를 표방해 홍콩과 아시아를 배경으로 그려진다.  

인형의 기사는 돈과 권력으로 사람의 목숨과 영혼마저 좌우할 수 있는 세상에 대한 슬프고 처절한 복수극이다. 신의철 작가가 글을 쓰고 손두락 작가의 유럽풍의 스타일리시한 그림이 더해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신의철 작가는작품을 완성도 있게 만드는 데 집중할 계획이며 다양한 콘텐츠로 제작될 수 있도록 스토리를 이어나갈 예정이라며우수만화글로벌프로젝트로 선정돼 제작하는 만큼 독자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해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각오를 다졌다. 작품인형의 기사: 글 신의철/그림 손두락는 한국에서는 처음으로하드보일드 액션 느와르를 표방해 홍콩과 아시아를 배경으로 그려진다.  

인형의 기사는 돈과 권력으로 사람의 목숨과 영혼마저 좌우할 수 있는 세상에 대한 슬프고 처절한 복수극이다. 신의철 작가가 글을 쓰고 손두락 작가의 유럽풍의 스타일리시한 그림이 더해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신의철 작가는작품을 완성도 있게 만드는 데 집중할 계획이며 다양한 콘텐츠로 제작될 수 있도록 스토리를 이어나갈 예정이라며우수만화글로벌프로젝트로 선정돼 제작하는 만큼 독자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해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각오를 다졌다.  

핵심 콘텐츠로 액션 느와르 장르가 뜨고 있다.

액션 느와르는 무협지 향수가 있는 남성들은 물론 20대 여성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CGV리서치센터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지난 9월 개봉한 액션 느와르 영화 아수라여성 관객이 57.3%였다. 남성들이 더 선호할 것 같은 장르지만 액션 느와르는 여성 관객들에게도 큰 호응과 관심을 얻고 있는 것이다. 

액션 느와르 장르의 힘은 2016 청룡영화제에서도 이미 영향력을 입증했다. 액션 느와르 영화 내부자들이 최우수작품으로 선정된 것은 많은 메시지를 남긴다. 이러한 트렌드에 힘입어 내년 2월개봉 예정인 정통 액션 느와르 영화 두 남자도 개봉 전부터 많은 사람에게 주목받고 있다. 

미디어 콘텐츠 시장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떠오르고 있는 웹툰 업계에서도 액션 느와르는 핫한 콘텐츠로 통하고 있다. 드라마 및 영화 제작으로 이어지며 그 인기를 다시 한번 입증하고 있다.

▲ 액션 느와르 작품 웹툰 인형의 기사’, 김성종 작가의 소설 5

크릭앤리버엔터테인먼트(대표 박재홍)가 기획제작을 맡은 인형의 기사는 최근 메이저 방송사와 드라마 제작 계약을 맺었다.

정통 느와르를 표방하는 인형의 기사는 신의철 글작가와 손두락 그림작가가 작업한 웹툰이다. 돈과 권력으로 사람의 목숨과 영혼마저 좌우할 수 있는 세상에 대해 슬프고 처절한 복수극을 담고 있다. 돈과 권력으로 사람의 목숨과 영혼마저 좌우할 수 있는 세상에 대한 슬프고 처절한 복수극이다. 돈과 권력으로 사람의 목숨과 영혼마저 좌우할 수 있는 세상에 대한 슬프고 처절한 복수극이다.만화 같지 않은 탄탄한 스토리와 장대한 규모로 웹툰 팬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두 작가가 홍콩, 마카오, 답사를 다녀와 그린 현장감 있는 배경은 독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인형의 기사는 드라마 제작뿐 아니라 영화사에서도 러브콜을 받았다. 인형의 기사는 원작의 캐릭터, 스토리, 에피소드를 분석해 영화에 맞게 각색에 들어갈 예정이다.  

액션 느와르 작품은 시대를 국한하지 않고 인기를 끌고 있다. 첩보 액션 스릴러로 주목받은 김성종 작가의 소설 5은 곧 영화화된다. 1979년 출간해 국내 첫 하드보일드물로 평가받으며 1989 MBC에서 드라마로 방송되었다. 5열은 정체불명 거대 범죄집단의 국제테러 음모에 맞서 이를 막으려는 주인공의 추격을 다룬 이야기다. 웹툰으로도 만들어져 주요 포털에 연재될 계획이다.

크리에이터 에이전시 크릭앤리버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대중들이 원하는 콘텐츠가 개발되기 위해서는 콘텐츠 제작 전문가들이 업무에 몰두하는 환경을 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콘텐츠 기획, 개발을 시작으로 계약 및 저작권 관리 등 전반적인 관리를 통해 크리에이터들의 창작 업무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17애비뉴, 최대 50% 세일 ‘크리스마스 선물대전’

다음글 [패션사업팀 17AVE]나일론 크리에이터 서치 프로젝트